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로그 아웃하고 이 세션을 마치시려면 "OK"를 클릭해주세요


Change font size

반려묘와 함께 이동하기

반려묘들은 그들이 지내는 환경과 깊은 유대감을 형성합니다. 따라서 집을 옮기는 것은 반려묘에게 스트레스를 가능성이 있습니다. 하지만 사전 계획을 통해 반려묘의 집을 옮기는 것이 원활하게 진행될 있습니다. 하지만 이사는 여러분과 반려묘에게 힘든 시간이므로 사전 준비를 통해 걱정거리를 하나라도 있다면 원활한 이사가 것입니다.


이사하기

  • 이삿짐 트럭이 도착하기 전에 반려묘의 잠자리로 이상적인 위치에 있는 방에 반려묘를 넣어둡니다.
  • 반려묘를 넣어 방에 반려묘용 캐리어, 반려묘용 침대, 식기, 그릇, 변기 등을 함께 넣어두고 문과 창문은 닫아 줍니다.
  • 이사오는 사람들과 가족들에게는 반려묘가 있는 방의 문을 계속 닫아두어야 한다고 알려주세요.
  • 다른 모든 방에 있는 짐을 옮기고 후에 반려묘가 있는 방의 가구와 침구류를 마지막으로 이삿짐차에 실어야 합니다. 가구를 완전히 옮기기 전까지는 반려묘를 캐리어에 넣고 안전하게 차에 실은 새로운 집으로 출발합니다.
  • 새로 이사간 집에 도착하면 반려묘를 위한 침대 침구류들을 가장 먼저 설치해야 합니다.
  • 반려묘에게 반려묘용 사료를 약간 급여하는 것이 좋습니다.
  • 일단 새로 이사를 오게 되면, 반려묘가 방씩 차례로 새로운 집의 나머지 부분들을 탐색할 있도록 해줍니다.
  • 여러분의 반려묘에게 새로운 집이 안전한 환경이라는 인식을 심어주기 위해 가능한 조용하고 평온한 분위기를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 모든 바깥 문들과 창문들은 반드시 닫아주세요.
  • 특히 예민한 반려묘들은 가전 제품이나 기기들의 작은 틈새에 그들의 은신처를 찾는 경우가 많으므로, 반려묘가 여러분의 눈을 피해서 주방이나 다용도실에 접근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여야 합니다.
  • 반려묘가 특별히 불안해 한다면 이사하기 전문 위탁시설에 맡기고 집으로 이사온 반려묘를 데리고 오는 것이 좋습니다.

 

여행하기

  • 반려묘가 여행 불안해 한다면 여행 전에 담당 수의사에게 이야기하는 것이 좋습니다. 약한 진정제를 처방해 수도 있습니다.
  • 반려묘에게 정상적으로 급여를 하되, 급여는 최소 여행 3시간 전에는 이루어져야 합니다.
  • 반려묘용 바구니나 캐리어 안전한 이동장에 반려묘를 담아서 여행합니다.
  • 반려묘를 캐리어 내부로 옮기기 시간 전에 반려묘용 페르몬 스프레이(담당 수의사에게 문의하세요) 미리 분사해 둡니다.
  • 캐리어를 차내 좌석에 놓은 캐리어가 움직이지 않도록 안전벨트를 하거나 좌석에 안전하게 고정시킵니다.
  • 반려묘를 트렁크나 흔들리는 트럭에 싣고 이동해서는 안됩니다.
  • 장거리 여행일 경우, 반려묘가 관심이 없을지라도 중간에 차를 세우고 물을 마시게 하거나 배변할 있도록 해줍니다.
  • 더운 날에는 차의 환기에 주의를 기울여 주시고, 잠깐 차를 세울 경우에도 반려묘를 혼자 뜨거운 안에 두어서는 안됩니다.

 

반려묘의 적응

  • 반려묘가 새로운 환경에 익숙해질 있도록 적어도 2 동안은 실내에서 생활하도록 합니다.
  • 식사는 적은 양으로 자주 급여하는 것이 좋습니다.
  • 연속성과 친숙함을 위하여 이전의 집에서 하던 일상 생활을 그대로 유지해 주는 것이 좋습니다.
  • 새로 이사온 구석 구석에 반려묘의 냄새를 퍼뜨려 새로운 집에서도 반려묘가 안전함을 느낄 있도록 도와줍니다. 반려묘 얼굴 주변의 분비선으로부터 냄새를 채취하기 위해 부드러운 (가벼운 면장갑 사용) 사용하여 반려묘의 볼과 머리 주변을 부드럽게 문질러 반려묘의 냄새가 묻은 천이나 면장갑으로 출입문 구석이나 , 반려묘가 자주 올라가는 가구 등을 문질러 주면 반려묘가 빠르게 자신의 구역에 친숙해 있습니다. 반려묘가 가구나 물건에 자신의 몸을 문지르기 시작작할 때까지 과정을 반복합니다.
  • 실내에서 생활하는 반려묘의 경우는 새로운 환경에 적응하는 것이 어려울 있으므로 많은 관리가 필요합니다.

관련 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