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로그 아웃하고 이 세션을 마치시려면 "OK"를 클릭해주세요


Change font size

반려묘의 울음소리 이해하기

반려묘가 "야옹하고 우는 소리"는 그냥 반려묘가 내는 단순한 소리가 아닙니다. 사실 반려묘의 울음 소리는 놀랍게도 정교한 그들만의 의사 소통 방법입니다. 반려묘의 발성 습관과 목소리는 사람의 목소리처럼 각자마다 서로 다른 특징들을 가지고 있습니다. 현재 여러분이 키우고 있는 반려묘가 거의 우는 소리를 내지 않을 수도 있고 너무나 수다스럽고 시끄러울 수도 있습니다. 품종이 다르다면 그들이 내는 울음 소리도 서로 다릅니다. 예를 들어, 샤미즈 품종은 아기 울음소리를 닮은 날카로운 울음소리를 내기로 유명합니다.

  • 가장 일반적인 울음소리는 관심을 필요로 하는 구슬픈 울음 소리입니다. 만약 반려묘가 이런 울음 소리를 내며 주방을 앞뒤로 걸어다니고 있다면 아마도 반려묘용 사료를 원하고 있을 것입니다.
  • 여러분이 집으로 막 들어설 때, 반려묘가 야옹 소리를 내며 운다면 아마도 당신의 모습을 보고 반가워서 자신을 쓰다듬어 주고 안아주기를 원할 것입니다.
  • 발정기에 있는 암컷이 계속해서 우는 소리를 낸다면 자신의 짝을 찾는 소리일 것입니다. 일부 반려묘들의 경우에는 낮이나 밤을 가리지 않고 하루 종일 계속해서 우는 경우도 있습니다.

반려묘가 먹이감이 손이 닿지 않는 곳에 있다는 것을 알게 되면 깩깩거리는 이상한 소리를 내거나 염소 울음소리를 내기도 합니다. 반려묘가 이러한 행동을 하는 이유는 확실하지 않습니다. 누군가가 반려묘의 입술에 손을 댈 때처럼 반려묘가 기대나 실망을 나타내는 소리일 뿐이라고 설명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또한 으르렁거리거나 쉿쉿거리거나 깩깩거리는 소리는 모두 공격적인 소리이거나 방어적인 소리입니다.  이러한 소리는 일반적으로 반려묘가 화가 나거나 겁을 먹었을 때 내는 소리가 분명합니다. 한편 가르릉거리는 소리는 반려묘가 만족스럽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만약 조용하던 반려묘가 갑자기 울기 시작하거나 큰 소리로 울던 반려묘가 갑자기 울지 않을 때는 반려묘의 건강 상태가 좋지 않다는 것을 의미하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또한 변기를 사용하는 동안이나 자신의 몸을 닦아내면서 혹은 반려묘용 사료를 먹으면서  계속해서 운다면  특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합니다. 위의 모든 증상들은 고통을 나타내는 신호일 수 있습니다.


관련 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