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묘의 코가 말라 있는 진짜 이유

반려묘의 코가 말라 있고 따뜻한데, 이것이 아프다는 의미인지 묻는 보호자가 많습니다. 답부터 하자면 “아니요”입니다. 건강한 반려묘의 코는 하루에도 몇 번씩 촉촉했다, 말랐다를 반복합니다. 게다가 반려묘의 코가 말라 있고 따뜻한 것은 건강과 아무 상관이 없으며 그렇게 되는 이유 또한 매우 다양합니다. 몇 가지 살펴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 햇빛을 쬐며 누워 있었을 경우
  • 따뜻한 곳에서 시간을 보냈을 경우
  • 공기 순환이 잘 안 되는 실내에서 머무는 경우
  • 핥은 경우 - 타액이 피부를 빠르게 건조시킴

물론, 반려묘의 코를 살펴보는 것은 다른 문제가 있는지 확인하는 좋은 방법입니다. 만약 반려묘의 코 피부가 벗겨진다면 피부 문제가 있는 것일 수 있습니다. 이 경우 수의사의 진찰을 받으세요.
그리고 반려묘의 코를 살펴볼 때 또 하나 확인해야 하는 것은 바로 콧물입니다. 반려묘가 콧물을 흘릴 때 점액은 투명해야 합니다. 하지만 콧물에 거품이 섞여 있거나 끈끈하거나 누런색, 푸른색 또는 거무스름한 색의 점액이 보인다면 진찰을 받으세요.

 

관련 반려동물 관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