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에게 반려묘가 애정을 표현하는 방법

Published by
소요 시간

반려묘가 애정을 표현하는 방식은 잘 알려져 있지 않은데요. 어떤 보호자는 반려묘의 애정 표현에 담긴 의미를 이해하지 못하기도 합니다. 반려묘의 애정 표현 방식은 사람이나 다른 반려동물과는 다르기 때문에 잘 모르고 지나치기 쉽습니다. 우리 고양이가 나를 정말 사랑하는지 궁금했다면 이젠 알 수 있을 거예요! 반려묘의 표현 방식은 독특하기는 하지만, 나름의 의미가 있습니다.

Tabby cat rubbing against its owner affectionately

1. 머리 부딪히기

반려묘의 가장 사랑스러운 행동은 보호자의 몸에 머리를 부딪히거나 비비는 것인데요. 귀엽게 보일 뿐 아니라 반려묘가 보호자를 사랑하고 아낀다는 의미도 있습니다. 벳스트리트에 따르면 머리에 있는 페로몬을 묻혀서 보호자가 자신의 소유임을 알리는 행동이라고 합니다.

2. 살짝 깨물기

Gray tabby cat nibbling on the knuckle of a human's finger.사람은 깨무는 행동에 거부감을 느끼지만, 반려묘는 다릅니다. 반려묘가 여러분을 살짝 깨무는 행동은 적극적인 애정 표현입니다. 겁에 질렸거나 자신을 보호할 때 깨무는 것과는 아주 다릅니다. 공격 의도는 전혀 없거든요. 친근하게 깨무는 행동은 사랑스러운 반려묘의 독특하고 재미있는 표현 방식입니다.

3. 꾹꾹이

Little kitten paws shown from the underside.

반려묘는 젖을 먹을 때부터 꾹꾹이를 합니다. 보호자의 다리를 마사지하는 듯한 행동을 보인다면 애정 표현으로 생각하면 됩니다. 반려묘가 꾹꾹이를 한다면 반려묘가 여러분이 자신을 사랑한다는 사실을 알고 있으며 편안함을 느끼고 있다는 분명한 신호입니다. 꾹꾹이는 반려묘의 가장 유명한 애정 표현 방식입니다.

4. 가르랑거리기

Long-haired calico cat lying on a white bed spread stretching.

가르랑거리기는 반려묘의 애정 표현 방식 중 가장 알아차리기 쉽습니다. 불편함을 느낄 때 가르랑거리기도 하지만 이런 상황은 드뭅니다. 반려묘가 가르랑거리는 이유는 보통 보호자와 함께 시간을 보낼 수 있어서 행복하기 때문입니다. 많이 가르랑거릴수록 기분이 좋다고 할 수 있죠.

5. 따라다니기

Long-haired gray cat lying on owner's lap.

반려묘 보호자라면 어딜 가든, 심지어 화장실 갈 때도 따라오는 반려묘를 보고 의아하게 생각했던 경험이 있을 텐데요. 이것은 보호자와 더 많은 시간을 보내고 싶은 마음에 나오는 행동입니다. 보호자를 좋아하고 함께 있을 때 편안함을 느낀다면 반려묘는 껌딱지처럼 달라붙어서 따라다닐 겁니다. 자신이 보호자를 좋은 친구라고 생각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아 달라는 의미인 거죠. 집안일을 할 때 반려묘가 자꾸 따라다니면서 방해하는 경우도 있는데요. 지금 하는 일보다 자신이 더 중요한 존재이니, 어서 하던 일을 멈추고 나를 봐 달라는 표현으로 해석할 수 있습니다.

6. 선물 가져오기

Brown and white cat with big yellow eyes lies down with a stuffed toy mouse in her mouth.

아마 보호자가 가장 좋아하지 않는 행동이 선물 주기일 텐데요. 종종 반려묘는 보호자에게 선물을 가져다주는 행동으로 자신의 애정을 표현합니다. 반려묘는 훌륭한 사냥꾼이어서 보호자에게 맛있는 음식을 대접하고 싶은 마음에 신선한 사냥감을 물어올 때도 있습니다. 맨손으로 만지는 것조차 싫겠지만, 보호자를 진심으로 생각하는 마음에서 우러난 행동이라는 사실을 잊으면 안 됩니다.

반려묘가 사랑을 표현하는 방식은 사람에게 다소 의아스러울 수 있습니다. 하지만, 반려묘의 행동을 이해할 수 있다면, 감사히 받는 방법도 배울 수 있겠죠. 보호자가 반려묘를 사랑하는 만큼 반려묘가 보호자를 사랑한다는 사실을 느낄 수 있다면 좋겠네요. 그러니 반려묘가 언제, 어떻게 애정을 표현하는지 알아 둔다면 서로의 의중을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겠습니다. 사랑한다는 말보다 좋은 것은 없으니까요.

기고자 약력

Katie Finlay

케이티 핀레이

케이티 핀레이는 남부 캘리포니아에 사는 반려동물 조련사입니다. 반려견과 보호자를 위한 온오프라인 콘텐츠를 6년 넘게 진행하고 있습니다.

 

관련 기사